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796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The Effect of Cold Showering on Health and Work: A Randomized Controlled Trial

18~65세 사이의, 동반 질환이 없고 기존에 찬물 샤워를 하지 않았던 3018명의 참여자를 바탕으로 연구하였다. 전체를 넷으로 나누어 매일 샤워를 하는 데 있어서 마치기 전 30 / 60 / 90초간 찬물 샤워를 하는 그룹 및 찬물 샤워를 하지 않는 통제군으로 두어, 30일까지는 프로토콜에 맞춰 실험을 수행한 뒤 이후 90일까지는 자유롭게 찬물 샤워를 수행하도록 하였다고.

 

30일 분석

         

결과

30초 군

60초 군

90초 군

통제군

P

병휴 날짜 중간값 (군 범위)

0 (0~3)

0 (0~3)

0 (0~3)

1 (0~4)

0.047

30일간 실험 완수자 (비율)

573 (.82)

513 (.79)

530 (.79)

-

-

지속 의지가 있는 사람 (비율)

634 (.93)

571 (.89)

609 (.91)

-

-

신체 건강 점수 중간값 (군 범위)

86.2 (78.8~91.4)

87.2 (80.5~91.2)

87.2 (79.8~91.4)

85.4 (77.8~90.4)

0.006

정신 건강 점수 중간값 (군 범위)

84.7 (76.4~90.2)

85.1 (76.7~90.6)

85.7 (78.0~90.8)

83.9 (72.9~89.4)

0.001

직무 열의 점수 중간값 (군 범위)

42 (33-46)

42 (33-46)

42 (34-47)

40 (32-46)

0.020

불안 점수 (군 범위)

1 (0-3)

1 (0-3)

1 (0-3)

1 (0-3)

0.001

           

90일 분석

         

결과

30초 군

60초 군

90초 군

통제군

P

90일간 실험 지속자 (비율)

446 (66)

378 (63)

363 (62)

-

-

주간 찬물 샤워 횟수 중간값

3

3

2

-

-

찬물 샤워 시간 중간값 (군 범위)

30 (10-50)

60 (40-80)

60 (10-110)

-

-

지속 의지가 있는 사람 (비율)

546 (88)

487 (84)

490 (85)

-

-

신체 건강 점수 중간값 (군 범위)

85.8 (78.9~90.4)

86.4 (79.4~92.0)

87.2 (79.8~92.0)

86.4 (78.5~91.4)

0.338

정신 건강 점수 중간값 (군 범위)

84.8 (76.7~89.6)

84.4 (75.7~90.2)

85.8 (78.0~90.6)

84.4 (74.3~90.0)

0.090

직무 열의 점수 중간값 (군 범위)

41 (33~46)

42 (32~46)

42 (32~46)

41 (31.3~46)

0.389

불안 점수 (군 범위)

1 (0~3)

1 (0~3)

1 (0~3)

1 (0~3)

0.133

 

신체/정신 건강 및 직무 열의는 SF-36 설문 조사의 결과이다. 30일 분석 결과를 보면 마무리 찬물 샤워를 시작한 초기의 경우 통제군과 비교하여 매우 유의미하게 점수가 향상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다만 90일 분석 결과시 신체 건강 및 직무 열의는 P값이 0.3~0.4로 상당히 원점으로 돌아가게 된다. 정신 건강의 경우 90일에도 P=0.09로, 나름 의미 있다면 의미 있는 변화가 지속된다고 볼 수 있다. 뭔가 변화를 겪어보고 싶다면 시도해볼 만 하다. 불안 점수의 경우도 30일 결과의 P값이 0.001로 매우 유의미하게 변화를 나타내었다.

음 이항 회귀 모델 분석을 통해 마무리 찬물 샤워를 통해 병결이 29% 감소하였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한다. (P=0.003) 재미있게도 통제군에서도 매 분석에 대해 실험 탈락자가 약 4%씩 나왔는데, 이유가 실험 진행 중 본인도 찬물 샤워를 하고 싶어졌기 때문이라고...

 

TAG •
  • ?
    달려라청거북이 2020.12.15 02:17
    p값이 높을 수록 좋은건가 보군요.이항 회귀 모델 이라니 엄청 어려운 이야기 같군요. 병결은 30일 이후로도 의미 있는 건가요??다른건 다 30일 지나면 효과 점점 사라지니깐...
  • profile
    CheapLifer 2020.12.15 08:24
    p값은 낮을수록 해당 요소가 유의미하다는 뜻입니다.

  1. [COV-19] 독감 예방 주사를 맞은 집단의 코비드 감염률이 낮아지는 현상이 보고되었다

    Date2021.03.25 ByCheapLifer Reply1 Views370 Votes0
    Read More
  2. No Image

    MSG를 적절히 쓰면 나트륨 섭취량을 줄이면서도 더 맛있는 요리를 만들 수 있다.

    Date2020.12.22 ByCheapLifer Reply3 Views605 Votes0
    Read More
  3. 오메가3 영양제 복용이 우울 증세를 호전시킬 수 있다. 오메가3 결핍이 우울 증세를 심화시킬 수도 있다.

    Date2020.12.15 ByCheapLifer Reply4 Views641 Votes0
    Read More
  4. No Image

    마무리 찬물 샤워를 통해 병결을 줄일 수 있다.

    Date2020.12.12 ByCheapLifer Reply2 Views796 Votes0
    Read More
  5. 자녀 출산 수가 여성의 폐경 이후 노화 가속에 영향을 미친다.

    Date2020.12.06 ByCheapLifer Reply2 Views535 Votes0
    Read More
  6. 사람에게는 아침/저녁형뿐만 아니라 더 많은 시간형이 있다.

    Date2020.12.03 ByCheapLifer Reply4 Views392 Votes0
    Read More
  7. 염분 섭취 증가는 수분 보존 기작을 통해 영양 섭취 증가를 유도한다.

    Date2020.11.28 ByCheapLifer Reply6 Views788 Votes0
    Read More
  8. 살이 찔수록 성교 빈도는 줄고 자위 빈도는 늘어난다. 성교 빈도가 늘고 자위 빈도가 줄수록 삶이 만족스럽다.

    Date2020.11.24 ByCheapLifer Reply1 Views818 Votes0
    Read More
  9. 미국의 백신 10만 회 접종당 사망자 데이터

    Date2020.10.22 ByCheapLifer Reply5 Views709 Votes2
    Read More
  10. No Image

    [COV-19] 현 사태에 대비하여 영양제를 섭취하는 것이 면역 기능 유지에 도움이 될 것이라 한다.

    Date2020.04.24 ByCheapLifer Reply1 Views397 Votes0
    Read More
  11. No Image

    고기의 냉동과 해동 방식에 따른 육질의 변화

    Date2020.04.03 ByCheapLifer Reply2 Views1032 Votes1
    Read More
  12. 태생적으로 SSRI계 항우울제가 잘 듣지 않는 우울증 환자들이 있다.

    Date2020.03.30 ByCheapLifer Reply5 Views4242 Votes0
    Read More
  13. 쌍둥이 남매로 태어난 여성은 쌍둥이 자매에 비해 사회경제적으로 부정적인 영향을 받는다.

    Date2020.03.29 ByCheapLifer Reply4 Views404 Votes0
    Read More
  14. 잠자리에 드는 시간의 변화는 심혈관계 건강에 악영향을 미친다.

    Date2020.03.25 ByCheapLifer Reply2 Views520 Votes0
    Read More
  15. 적절한 수준의 운동이 독감 감염자의 생존율을 향상시킨다.

    Date2020.03.23 ByCheapLifer Reply2 Views1206 Votes0
    Read More
  16. No Image

    [COV-19] WHO는 코로나19 대증 약물로서 이부프로펜을 쓰지 말라는 권고를 철회하였다.

    Date2020.03.21 ByCheapLifer Reply0 Views136 Votes0
    Read More
  17. No Image

    [COV-19] 코로나19에 A 및 AB형이 상대적으로 잘 감염되고 O형은 덜 감염된다.

    Date2020.03.20 ByCheapLifer Reply0 Views244 Votes0
    Read More
  18. No Image

    외로움과 사회적 고립은 개인의 건강에도 악영향을 미친다.

    Date2020.03.19 ByCheapLifer Reply0 Views271 Votes0
    Read More
  19. 샤워할 때 손쉽게 물 소비를 줄이는 방법 - 시계를 두자.

    Date2020.03.17 ByCheapLifer Reply0 Views348 Votes0
    Read More
  20. 올리브유를 튀김용으로 써도 전혀 문제가 없다.

    Date2020.03.15 ByCheapLifer Reply1 Views21045 Votes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